민한나, 초미니 드레스 입고 'E컵 볼륨감' 과시
    • 입력2019-11-12 20:08
    • 수정2019-11-12 20:0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레이싱 모델 민하나가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자랑했다.


민한나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냐옹"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리며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민한나는 핫핑크 컬러의 미니 드레스를 입고 다양한 포즈를 취했다. 차에 기대서 허리를 숙인 채 풍만함 볼륨감을 자랑했다.

옆라인을 강조한 사진에서는 S라인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완벽한 콜라병 몸매에 팬들은 뜨거운 호응을 보냈다.


한편 174cm의 늘씬한 키와 75E컵인 민한나는 격투기단체 더블지FC 링걸, 모터스포츠팀 CJ 로지스틱스 레이싱팀 모델, 2019 한국희망나눔협회 공식홍보대사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민한나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