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사람 아닌 로봇 아지3로 믿었다
    • 입력2017-12-07 22:09
    • 수정2017-12-07 22:0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권준영기자]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가 채수빈이 로봇 아지3로 믿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수목 드라마 '로봇이 아니야'에서는 김민규(유승호 분)가 조지아(채수빈 분)를 로봇 아지3로 믿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규는 자신을 보고 욕설을 하는 조지아를 보고 놀람을 금치못했다. 이에 김민규는 홍백균(엄기준 분)에게 전화를 걸어 항의했고, 홍백균은 "친구모드로 작동된 것 같다"며 전원을 껏다 다시 켜보라고 제안했다.

전원을 껏다 키자 조지아는 아지3처럼 다시 행동했고, 김민규는 로봇이라 믿었다.


한편, '로봇이 아니야'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kjy@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