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떡콤비' 박명수, 재회한 정형돈에게 "너 많이 컸다" 울컥한 사연
    • 입력2019-08-23 11:09
    • 수정2019-08-23 11:0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효정기자] 거성 박명수가 '찰떡콤비'에 합류해 웃음 만점 활약을 펼친다.

오는 25일에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찰떡콤비'에는 신입콤비 박명수와 스포츠 레전드 게스트 양준혁X이봉주가 출연한다.

콤비마을에 첫 등장한 박명수는 약 3년 만에 재회한 정형돈과 뜨거운 포옹부터 나누며 훈훈함을 자아냈다. 그러나 눈물 나는 반가움도 잠시, 박명수는 호시탐탐 고정 프로그램을 욕심내며 정형돈에게 "높은 자리에 있을 때 (프로그램) 하나 같이 하자"며 폭풍 아부를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거성' 박명수의 웃음 욕심에 콤비들은 살벌한 신고식은 물론, 신입을 위한 완벽한 몰이를 시작했다. 예고 없는 '명수몰이'에 당황한 박명수는 정형돈에게 "너 많이 컸다"며 울컥하는 등 콤비들과 티격태격 환상의 웃음 궁합을 자랑했다는 후문.

이어 본격적인 게임이 시작되자 박명수는 "게임엔 특히 자신 없다"며 약한 모습을 보였다. 정형돈 역시 "형은 정말 게임 바보"라며 그의 난항을 예고했다. 이후 예상대로 박명수는 최단시간X최다벌칙을 기록하는 등 데프콘을 뛰어넘는 콤비마을 '게임 구멍'에 등극했다. 숯가루까지 뒤집어쓴 박명수는 과거 '청년 명수'로 회춘해 폭소를 유발하기도 했다.

한편, 콤비마을 합류와 동시에 역대급 개그 비주얼X콤비들과의 티격태격 궁합으로 활약한 박명수의 모습은 25일(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찰떡콤비'에서 확인할 수 있다.

chohyojeong@sportsseoul.com


사진 | JTBC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