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배수빈 아나운서, 관심 폭발 #강원 MBC #KG그룹 며느리
    • 입력2019-04-18 08:22
    • 수정2019-04-18 08:2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한끼줍쇼'에 출연한 배수빈 아나운서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17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밥동무 강남, 태진아가 서울 강남구 자곡동에서 한끼 줄 집을 찾아나섰다.


이날 강남, 이경규 팀은 200평 대저택 입성에 성공했고, 이 집에는 시어머니와 며느리가 있어 눈길을 끌었다. 며느리는 "강원 MBC에서 근무했던 배수빈 아나운서"라고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청순한 외모의 배수빈 아나운서는 단아한 분위기로 시선을 모았다. 장거리 연애로 남편과 떨어져 있기 힘들어 결혼을 했다고도 결혼 이유를 밝히기도 했다.


방송 직후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는 '한끼줍쇼', '자곡동'이라는 키워드와 함께 '배수빈'이라는 이름이 오르내리며 큰 관심을 입증했다.


배수빈의 시아버지로 밝혀진 곽재선 회장을 향한 관심도 쏟아졌다. 곽재선 회장은 스무 살이 되기 전 단돈 7만 6000원을 들고 서울에 올라와 말단 직장인으로 시작해 오늘날 연매출 1조 원 기업의 회장이 된 전설적 인물로 알려져있다.


또한 그는 2003년, 법정관리 중인 경기화학을 인수하여 흑자 기업으로 변신시킨 이후, 10년 동안 10개 회사의 M&A를 성사시켜 오늘날의 KG그룹을 만든 바 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ㅣJTBC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9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