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소년심판' 제작 확정…김혜수, 판사 된다[공식]
    • 입력2020-11-23 09:14
    • 수정2020-11-23 09: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혜수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넷플릭스(Netflix)가 새로운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심판’의 제작을 확정했다.

‘소년심판’은 소년범을 혐오하는 판사가 한 지방법원 소년부에 새로 부임하면서 벌어지는 휴먼 법정 드라마다. 23일 넷플릭스는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심판’의 제작을 확정 지으며 배우 김혜수의 캐스팅을 함께 전했다.

‘소년심판’은 만 14세 미만의 형사미성년자는 형벌이 아닌 보호처분을 받게 되는 촉법소년 법령 이슈를 중심으로 위험 수위에 도달한 청소년 범죄와 이를 둘러싼 어른들과 사회의 책임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을 던질 예정이다.

최근 드라마 ‘하이에나’에서 대체 불가 카리스마를 보여준 김혜수는 타고난 지성과 까칠한 성격을 가진 엘리트 판사 심은석 역을 맡는다. 소년범죄율이 가장 높은 관할 법원에 부임해 익숙한 관습을 깨고 내리는 그녀만의 처분이 소년범과 소년법정, 그리고 소년 범죄에 공동책임을 가진 사회에 묵직한 한방을 던진다. 소년법정 판사 심은석으로 다시 법정에 설 김혜수에게 기대가 모이고 있다. ‘소년심판’은 실제 소년법정 판사들의 자문을 통해 일반 민형사 재판과 달리 소년범의 사후 처분과 적응을 들여다보는 소년법정 판사들의 일상과 고민을 생생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소년심판’은 ‘명불허전’, ‘디어 마이 프렌즈’, ‘라이프’ 등의 작품으로 섬세한 연출을 인정받은 홍종찬 감독이 연출을 맡고, 김민석 작가가 각본을 맡았다. 제작은 ‘스토브리그’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은 길픽쳐스가 맡았고 ‘호텔 델루나’의 지티스트가 공동 제작한다.

소년법정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휴먼 법정드라마를 그려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소년심판’은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