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요양병원 종사자 코로나19 검사 실시
    • 입력2020-10-27 11:50
    • 수정2020-10-27 11:4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무안군 사진
지난 26일부터 관내 요양병원과 요양원 등 23개소 종사자 642명에 대해 보건소 검체반 6팀 25명을 투입하여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 모습.(제공=무안군)

[무안=스포츠서울 임병우 기자] 전남 무안군은 지난 26일부터 4일간 관내 요양병원과 요양원 등 23개소 종사자 642명에 대해 보건소 검체반 6팀 25명을 투입하여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다.

이번 전수검사는 전국적으로 소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최근 부산지역 요양병원에서 다수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는 가운데 조용한 전파를 차단하고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검사는 전남보건환경연구원에서 동일 시설 내 검사대상에 대한 검체취합(풀링)검사 방식으로 실시한다.

군 관계자는 “요양병원이나 요양시설의 경우 감염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어르신들이 밀집해 있어 철저한 방역과 함께 선제적 검사를 실시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할 수 있도록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