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심리섭♥ 배슬기의 솔직 고백 "코 성형만 6번"
    • 입력2020-10-07 07:28
    • 수정2020-10-07 07: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사본 -0004752686_001_20201007064207817
출처 | TV조선 아내의 맛
[스포츠서울 도영인기자]‘아내의 맛’에 새롭게 합류한 배우 배슬기가 과거 성형 고백을 솔직하게 전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배슬기는 지난 6일 방송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첫 합류해 최근 근황을 전했다. 배슬기는 오는 9월 결혼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을 못 올리지 못한 상황이다. 방송에서는 남편인 크리에이터 심리섭과 신혼집에서 생활하고 있는 모습이 그려졌다.

배슬기는 ‘연애편지’ 시절 복고 댄스로 많은 팬들에게 각인돼 있다. 이휘재는 배슬기의 과거 잡지 표지를 보여주면서 당시 미모에 감탄했다. 이휘재는 “우리는 솔직하게 말한다. 성형한 부분이 어디냐”라고 물었다. 이에 배슬기는 “코 성형만 했는데 6번을 했다”고 예상치 못한 답을 내놔 출연진을 당혹케 했다.

당황한 장영란은 “이건 편집하고 3번 정도라고 하자”라고 할 정도. 이에 배슬기는 “그러면 여러 번 했다고 하자. 제가 켈로이드성 때문에 고생을 좀 했다. 처음에 욕심을 부렸더니 여러 번 하게 된 것”이라고 해명했다.

배슬기는 ‘연애편지’ 시절을 떠올리며 “당시 장영란도 인기가 많았다”라고 치켜세웠고, 장영란은 “그럴 것 같지만 아니다. 나는 ‘연애편지’ 회식도 가본 적이 없다”라고 했다. 당황한 배슬기는 “언니가 인기가 많았던 걸로 안다. 분위기 메이커였다”라고 기억을 떠올렸다.

doku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