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복 국회의원, 공공주택 토론회 참석...양질의 공공주택 만들기 앞장선다
    • 입력2020-09-18 20:06
    • 수정2020-09-18 20:0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문회2
문정복 국회의원 공공주택 토론회(제공=의원실)
[시흥=스포츠서울 최성우 기자] 문정복 시흥갑 국회의원은 공공주택 토론회 ‘자랑이 되는 공공주택이 온다’ 국토교통위원들과 ,LH, SH, 경기주택도시공사가 공동주최 한 자리에 참석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어 문 의원은 공공주택사업이 앞으로 나아가야할 방향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으며, 현재 공공주택은 하위계층이 사는 곳이라는 인식 때문에, 우리가 사는 동네에는 들어오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이 가장 많다고 전했다.

또 문 의원은 공공주택이 들어가는데 가장 큰 문제는 지역주민들의 반대 즉 사회적 합의가 되지 않는다는 점이며, 공공주택이 기피시설화 되고 있는 원인은 사회적 지속가능성 결여 등 지역사회에 수용이 어렵다는 점에서 찾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토론회1
문정복 국회의원 공공주택 토론회 참석 모습(제공=의원실)

특히 문 의원은 이러한 인식을 보완하기 위해 LH, SH, 경기주택도시공사는 공공주택이 앞으로 나아가야할 방향을 누구나 살고싶은 곳으로 설정했으며, 더 나아가서는 공공성과 사업성을 갖춘 공공주택사업이 되겠다고 언급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문 의원은 ”저 또한 국민들의 주거복지를 위해 국토교통위원으로서 양질의 공공주택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최성우기자 ackee26@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