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림, 신민철과 결혼 앞두고 손편지 "예쁘게 잘 살게요"[전문]
    • 입력2020-07-01 13:54
    • 수정2020-07-01 13: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혜림 신민철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가수 혜림이 결혼을 앞두고 자필편지로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혜림은 1일 공식 SNS를 통해 자필편지를 올리고 “여러분께 결혼을 정식으로 말씀드리고 싶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됐다”고 설명했다.

혜림은 “평생을 함께 하고 싶은 좋은 사람을 만나 다가오는 7월 5일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다“며 “모두가 힘든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해드려 조심스럽지만, 행복한 결혼 생활과 더불어 방송인 우혜림으로서도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테니 지켜봐 달라”고 응원을 부탁했다.

또 ”언제나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원더풀의 사랑의 열매를 먹고 예쁘게 잘 살겠다“라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지난 2013년부터 만남을 가진 혜림과 신민철은 지난 3월, 7년 열애 사실을 밝히며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예비신랑 신민철은 익스트림 태권도 선구자이자 코리안 타이거즈와 국기원 태권도 시범단의 주장 출신이다.

이후 두 사람은 MBC 리얼 연애 예능프로그램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합류, 첫 만남부터 오랜 기간 연애를 이어온 비하인드스토리는 물론 결혼 준비 과정까지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혜림
이하 혜림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우혜림입니다!

이미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지만, 여러분께 정식으로 말씀드리고 싶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평생을 함께하고 싶은 좋은 사람을 만나 다가오는 7월 5일 결혼을 약속하게 되었습니다.

여러분의 따뜻한 축복과 응원 속에 행복한 결혼식을 올릴 수 있을 것 같아요.

모두가 힘드신 시기에 결혼 소식을 전해드려 조심스럽지만, 행복한 결혼 생활과 더불어 방송인 우혜림으로서도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노력할 테니 지켜봐 주세요~

여러분! 언제나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원더풀의 사랑의 열매를 먹고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우혜림 드림.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르엔터테인먼트, 혜림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