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재개하자마자 리그컵 우승…네 번째 트로피
    • 입력2020-05-30 07:34
    • 수정2020-05-30 07: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11
출처 | 레드불 잘츠부르크 SNS
[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레드불 잘츠부르크의 황희찬이 다섯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황희찬은 30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클라겐푸르트의 뵈르터제 슈타디온에서 열린 SC아우스트리아 루스테나우와의 2019~2020시즌 오스트리아컵(OFB컵) 결승전에 선발 출전해 1도움을 기록하며 팀의 5-0 승리에 기여했다. 결승에서 승리한 잘츠부르크는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경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으로 시즌이 중단됐다 재개한 후 치른 첫 일정이었다. 황희찬은 적극적인 움직임으로 잘츠부르크 공격을 이끌었고, 후반 20분에는 마지드 아쉬메루의 쐐기골을 돕기도 했다. 황희찬은 후반 23분 교체돼 벤치로 향했다.

황희찬은 이날 승리를 통해 잘츠부르크에서 네 번째 트로피를 획득했다. 황희찬은 지난 2016~2017, 2017~2018시즌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에서 우승을 경험했다. 2016~2017시즌 OFB컵 챔피언 등극 이후 3년 만에 다시 한 번 정상에 올랐다.

한편 황희찬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이적 가능성을 열어놓고 있는 상황이다. 유럽 주요 언론이 리버풀과 아스널, 에버턴 등이 황희찬을 영입 리스트에 올려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we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