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상에서 가장 섹시한 골프선수' 페이지 스피러낵, 250만 명이 따르는 것은 당연해...
    • 입력2020-05-25 14:07
    • 수정2020-05-25 14:0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sp2

sp3

sp4

sp1
[스포츠서울 이주상기자] ‘지구상에서 가장 섹시한 골프 선수’라는 타이틀을 가진 페이지 르네 스피러낵이 최근 자신의 SNS에 명불허전의 몸매를 뽐냈다. 스피러낵은 사진 속에서 비키니는 물론 핫팬츠와 탱크톱을 입고 절정의 매력을 과시했다.

27살의 스피러낵은 250만 명의 팔로워를 거느린 파워 인플루언서이자 프로 골퍼다. 샌디에이고 주립대학과 애리조나 대학교에서 공부한 스피러낵은 2015년 프로 골프에 입문했다. 2016년에는 LPGA 무대를 밟으며 스포라이트를 받았다.

170cm의 큰 키와 눈부신 금발로 이목을 집중시키며 세계 최고의 무대를 밟은 스피러낵은 아직까지 주목할 만한 성적을 거두지는 못하고 있다. 하지만 셀럽으로서 다양한 재능을 발휘하며 SNS 상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2018년에는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가 매년 한차례씩 발간하는 수영복 특집판에 비키니 자태를 뽐내 남성팬들을 열광시켰다. 최근에는 자신의 이름을 건 브랜드를 론칭시키며 사업적인 재능도 발휘하고 있다.
rainbow@sportsseoul.com 사진출처 | 페이지 스피러낵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