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유수유하는 케이트 업튼, "아기는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힘이 있죠"[포토]
    • 입력2020-01-28 08:32
    • 수정2020-01-28 08: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모유수유하는 케이트 업튼, \'아기는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힘이 있죠\'[포토]
[스포츠서울 이주상기자] 전 세계 모델 중 최고의 수입을 올리고 있는 슈퍼모델 케이트 업튼(27)이 남편에 대한 뜨거운 사랑과 딸에 대한 지극한 모성애를 SNS로 밝혔다. 업튼은 최근 자신의 남편인 미국 메이저리그(MLB) 슈퍼스타 저스틴 벌랜더와 함께 한 사진을 게시했다.

사진 속에서 업튼과 벌랜더는 정장을 입고 행복한 표정으로 샴페인을 마시고 있다. 업튼은 남편인 벌랜더를 향해 “벌랜더가 사이영상을 수상한 특별한 밤이다. 내 인생을 열정적이고 헌신적인 사람과 보내는 것이 너무 행복하고 감사하다. 힘든 일을 해낸 남편이 자랑스럽다”라는 글을 게시하며 벌랜더에 대한 뜨거운 애정을 표시했다.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투수인 벌랜더는 지난 26일(한국시간) 전미야구기자협회(BBWAA) 시상식에 참여해 아메리칸리그(AL) 사이영상을 수상했다. 이번 벌랜더의 사이영상 수상은 지난 2016년 에 이어 두 번째 수상이다. 사이영상은 해마다 최고의 성적을 거둔 투수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벌래더는 지난해 21승 6패, 탈삼진 300개, 평균자책점 2.58의 빼어난 성적을 거두었다.

또한 업튼은 벌랜더와의 사이에 낳은 딸 지네비에브에게 모유 수유하는 사진을 게시하며 “아기와 함께 시간을 보내는 것처럼 중요한 것은 없다. 아기는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힘이 있다”며 진한 모성애를 과시하기도 했다. rainbow@sportsseoul.com 사진출처 | 케이트 업튼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