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액암 완치' 허지웅, 근황 공개 "이젠 근육맨…투병 전보다 건강"
    • 입력2019-08-08 06:47
    • 수정2019-08-08 08: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혈액암 완치 소식을 전한 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근황을 공개했다.


허지웅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같은 병이라며 오빠가 나으면 우리 아빠도 나을 수 있을 거 같다 말했던 아이야. 나 이제 멀쩡하다. 근육맨이다. 아빠 소식 전해줘. 오빠는 앞으로도 건강 할게”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같은 병을 앓는 환자에게 있어서 가장 행복한 소식은 ‘요행 없이 의사말만 잘 지켜서 완쾌한’ 사람의 이야기라는 걸 뼈저리게 깨달았다. 앓기 전보다 훨씬 건강하다. 반드시 건강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허지웅은 지난해 12월 혈액암 투병 소식을 전하며 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이후 지난 4월 항암 일정을 마쳤으며 암이 완치됐다고 밝혔다.


건강해진 모습에 팬들은 "보기 좋아요", "멋집니다", "앞으로도 건강하길 응원할게요", "위로되는 메시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허지웅은 지난해 방송된 tvN '아모르파티'에 출연한 바 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허지웅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