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만 자랐네"…윤민수 아들 윤후, 폭풍성장 근황 공개[★SNS]
    • 입력2019-07-17 18:58
    • 수정2019-07-17 18:5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가수 윤민수 아들 윤후가 반가운 근황을 공개했다.

17일 윤민수의 아내 김민지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플놀이 윤후"라는 짧은 내용의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느덧 중학생이 된 윤후의 모습이 담겨있다. 윤민수를 꼭 닮은 외모와 훌쩍 자란 키가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키만 자랐다", "귀여운 외모는 여전하다", "아빠 판박이" 등의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윤민수와 윤후는 지난 2013년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김민지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