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 장모' 손우혁, 신다은에 정식 프러포즈 "믿어달라" (종합)
    • 입력2019-07-17 09:10
    • 수정2019-07-17 09: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수상한 장모' 손우혁이 신다은에게 프러포즈했다.

17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수상한 장모'에서는 안만수(손우혁 분)이 제니(신다은 분)와 약혼식을 추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지화자(윤복인 분)는 제니와 함께 자신을 찾아온 안만수에게 "그렇게 오래 제니의 마음을 따내지 못했으면 포기해야 맞다. 약혼이라니 무슨 소리냐"라며 소리를 질렀다. 그러나 안만수는 "앞으로 제가 잘모시겠다"라며 설득하려 했지만 소용없었다.


오은석(박진우 분)은 왕수진(김혜선 분)를 찾아 "제발 제니를 놔달라"라고 요구했다. 왕수진은 오다진(고인범 분)에게 전화해 이 사실을 알리며 오은석을 난감하게 했다. 이어 약혼식 초대장을 건넸다.


분노한 오다진은 이동주(김정현 분)에게 오은석의 부서로 이동하라고 지시했다. 옆에서 감시하라는 지시였다.


최송아(안연홍 분)는 오은석을 찾았다. 오은석은 약혼식을 막아야 한다고 말했으나 최송아는 "제니가 잊겠다고 전해달라고 했다. 약혼식에 기자도 부른다고 했다"라며 오은석에게 제니를 포기하라고 권했다.


오은석은 자신을 더는 만나지 않겠다는 제니의 말과 제니가 쓴 각서를 되새기며 슬퍼했다. 안만수는 술취한 제니의 앞에서 프러포즈 노래를 부른 후 반지를 건넸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SBS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