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경 측 "장애인 구역 주차, 병원 안내 받았다…앞으로 주의할 것"
    • 입력2019-04-15 18:14
    • 수정2019-04-15 18:1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배우 이수경이 선물 받은 커피차를 병원 장애인 주차구역에 댔다는 논란에 관해 입장을 밝혔다.

15일 오후 이수경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측은 복수의 매체를 통해 "주차 장소는 병원 측과 사전에 합의해 안내를 받은 상황이었다. 병원 진료가 없는 시간이라 해당 구역을 안내해준 것 같다"라며 "앞으로 주의하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수경이 선물 받은 커피차가 병원의 장애인 주차구역에 주차된 모습이 공개돼 일부 누리꾼으로부터 비판을 받았다.


한편 이수경은 KBS2TV '왼손잡이 아내'에서 오산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