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비 "이시언, 날 막대하지만 이런 게 좋아" 남다른 우정 뿜뿜
    • 입력2019-02-07 05:59
    • 수정2019-02-07 05:5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라디오스타' 가수 겸 배우 비와 배우 이시언이 티격태격 케미를 선보였다.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서 호흡을 맞춘 비, 이시언, 이범수, 신수항이 출연했다.


MC 차태현은 비와 이시언을 향해 "'나 혼자 산다'를 보면 오래된 친구처럼 나왔는데 이번 영화에서 친해진 거라고 들었다"고 건넸다. 이에 비는 "이시언 씨가 가끔 어딘가에 나온 건 봤다. 하지만 영화를 하며 처음 만났다"고 설명했다.


이시언은 "전에 비 씨가 '무릎팍 도사'에 나왔을 때 유심히 본 적 있다. 당시 저는 데뷔하기 전이었고 학교를 졸업하고 뭘 해야 되나 고민했다. 오디션도 잘 안 풀렸다. 동갑인 친구가 월드 스타라고 불렸다. '저 친구는 어떻게 저 위치에 있을까'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되게 재미없는 얘기를 했다. 지 자랑만 하더라"고 말하면서도 "영향을 많이 받았다"라고 덧붙였다.


비는 이시언과 영화 촬영을 하면서 이시언의 연기 실력이 뛰어남을 느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친구가 양스럽더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시언도 "끼리끼리 논다고 그럼 너도 양이야"라고 받아치자, 비는 "저를 막대하는데 이런 게 좋다"며 남다른 우정을 표현했다. 윤종신은 "친한 사람끼리 할 수 있는 이야기다"라고 반응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