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힙의 그라비아 모델 이케다 유리, 일본에서 왔어요~[포토]
    • 입력2018-08-28 09:08
    • 수정2018-08-28 09:0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애플힙의 그라비아 모델 이케다 유리, 일본에서 왔어요~[포토]
[스포츠서울 글·사진 인천 | 이주상기자] 일본의 유명 그라비아 모델인 이케다 유리(25)가 지난 26일 인천시 송도 달빛 축제공원에서 열린 ‘니카코리아 스타워즈’에서 섹시한 자태를 뽐내고 있다. 이케다 유리는 지난 5월에 니카코리아 한국조직위원회가 국제화를 위해 추진하며 도쿄에서 개최한 ‘니카 저팬’ 대회에서 ‘Fit Model’ 부문 1등과 전체 그랑프리를 차지하는 등 2관왕에 올라 화제가 됐다.

도쿄 출신인 이케다 유리는 이번 대회에서 비록 입상에는 실패했지만 뛰어난 자태로 한국 팬들의 열렬한 응원을 받았다. 이케다 유리는 한국 드라마와 영화를 즐겨보는 親韓派 연예인이다. 이케다 유리는 “‘별에서 온 그대’를 보고 전지현의 연기에 빠졌다. 나도 배우로 활동하기 때문에 전지현의 매력을 닮고 싶다”며 웃었다.

이케다 유리는 한국과 일본에서는 그라비아 모델 겸 배우로 더 알려졌다. 168cm 35-22-36의 뛰어난 프로포션을 자랑하는 이케다 유리는 고쿠시칸 대학에 재학 중 ‘미스 고쿠시칸 2012’에 선발되며 대학 내 최고의 미인으로 인정받았고, 지난해에는 그라비아 모델의 등용문인 ‘미스 FLASH’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하는 등 검증받은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케다 유리는 “마스크 팩과 목욕을 자주한다. 소고기와 닭고기 등 단백질이 많이 들어간 음식을 자주 먹는다. 킥복싱이 취미다. 틈날 때 마다 한다. 킥복싱은 고강도 종목이지만 재미가 있다. 1시간 정도 집중해서 하면 굵은 땀이 흘러내린다”라며 섹시하고 탄탄한 몸매의 비결을 알려줬다. 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