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본 "남자친구? 일반인"…문세흥 감독과 열애설 직접 부인(종합)
    • 입력2018-04-16 12:37
    • 수정2018-04-16 12:3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배우 이본이 남자친구에 대한 열애설에 직접 나섰다.


16일 한 매체는 "이본의 10년 된 남자친구가 JTBC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등에 참여한 문세홍 촬영감독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나 이본과 그의 소속사 스타공간엔터테인먼트는 직접 나서 열애설을 진화했다. 소속사는 "이본이 현재 오랜 기간 만나고 있는 연인이 있지만 그 상대가 문세홍 촬영감독은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열애설 당사자 이본 역시 "문세홍 감독은 배우 박상민과 함께 친하게 지내는 지인 중 한 명이다. 어울리는 날도 많고 싱글이라서 열애설이 나온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내 남자친구는 평범한 일반인"이라며 "앞으로 공개 열애할 생각은 없다"라고 못박았다.


한편, 앞서 이본은 MBN '비행소녀'를 통해 10년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의 존재를 알리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