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김병만-전혜빈-김영광, 대한민국 예능 최초 남극 도전기 ('정글의법칙' 기자간담회)
    • 입력2018-04-12 23:00
    • 수정2018-04-12 23: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김병만이 남극 촬영 소감을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 목동에서 '정글의법칙'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병만, 전혜빈, 김영광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병만은 남극에 대해 "이건 도전이라기보다는 큰 선물을 받은 느낌이다. 예능이 아닌 영화를 찍고 온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병만은 남극 촬영 대비를 위해 "영하 60도까지 간다고 체지방량을 늘렸다. 계속 먹었다"라며 "작은 키에 먹으면 살로 안 가고 배만 찐다. 그래도 열심히 먹어서 4kg 정도를 찌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혜빈 또한 2kg 정도를 증량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정글의법칙'은 300회 특집을 맞아 국내 예능 최초로 남극 생존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