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SNS] 김아랑, 최민정에 격려 메시지 "수고했다 우리 아이"
    • 입력2018-02-14 10:32
    • 수정2018-02-14 10: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쇼트트랙 대표 김아랑(23·고양시청)이 실격 처리돼 안타까움을 안긴 최민정(20·성남시청)을 응원했다.


13일 오후 김아랑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고했다 우리 아이. 그래도 우린 킵 고잉(Keep Going)"이라는 글과 함께 최민정의 사진을 게재해 훈훈함을 안겼다.


최민정은 같은 날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여자 쇼트트랙 500M 결승전에 출전했다. 출전한 5명 중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지만 몸싸움 도중 반칙이 선언돼 실격 처리가 됐다. 최민정은 그렇게 다잡은 은메달을 놓쳤다.


최민정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셨는데 보답해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며 결국 눈물을 훔쳤다.


한편, 김아랑과 최민정은 오는 17일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전에 출전해 금메달에 도전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김아랑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