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인권·이은미·하현우·볼빨간사춘기, 평화의 노래 '이매진' 열창
    • 입력2018-02-09 22:03
    • 수정2018-02-09 22:0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도형기자] 전인권, 이은미, 하현우,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이하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 무대에 섰다.


9일 오후 8시부터 강원 평창군 평창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의 개막식이 진행됐다.

가수 전인권, 이은미, 하현우, 안지영은 '평화의 노래' 무대에 올랐다.


'평화의 노래'는 한국을 대표하는 4명의 가수를 시작으로 세계 각국의 거리 음악가들이 연결돼 평화의 노래(Imagine)을 함께 불렀다.


평창 동계올림픽은 '하나 된 열정'이라는 슬로건 아래 92개국 2920명의 선수가 15개 종목에서 102개의 금메달을 놓고 겨룬다. 대한민국은 15개 전 종목에 145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wayne@sportsseoul.com


사진ㅣKBS1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