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선 5골' 손흥민, EPL 이어 챔스에서도 대선배 박지성 넘었다
    • 입력2017-09-14 05:55
    • 수정2017-09-14 05: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1740198_10155013721323505_5505605088149465074_n
손흥민이 14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2017~2018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1차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와 홈경기에서 전반 4분 선제골을 터뜨린 뒤 환호하고 있다. 캡처 | 토트넘 페이스북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넘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도 ‘대선배’ 박지성을 넘어섰다. 손흥민이 챔피언스리그 본선 통산 5번째 골에 성공하면서 한국인 최다골 기록을 세웠다,

손흥민은 14일 오전 3시45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2017~2018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1차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독일)와 홈경기에서 킥오프 4분 만에 선제골을 터뜨렸다. 토트넘 역습 과정에서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2선에서 공을 잡아 해리 케인에게 연결, 케인은 왼쪽으로 달려든 손흥민에게 예리한 침투 패스를 넣었다. 손흥민은 페널티 아크 왼쪽까지 40여m를 폭발적으로 달렸다. 상대 수비수 소크라티스 파파스타토포울로스가 가로막았으나 헛다리 드리블로 벗겨낸 뒤 템포를 빼앗으며 골문 왼쪽 가까이서 왼발로 차 넣었다.

지난 2013~2014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바이엘 레버쿠젠 시절 처음으로 챔피언스리그 무대를 밟은 손흥민은 첫 시즌 도움만 2개를 기록하고 골이 없었다. 하지만 2014~2015시즌 코펜하겐(덴마크)과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1, 2차전에서 모두 골 맛을 보며 시동을 걸었다. 이어진 본선 조별리그에서 포르투갈의 벤피카(1골), 러시아의 제니트(2골)를 상대로 연달아 골을 터뜨리며 화려하게 날아올랐다. 그리고 지난 시즌 토트넘에서 다시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를 밟아 CSKA모스크바(러시아)를 상대로 골을 해냈다.

이날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챔피언스리그 본선 통산 5번째 골을 터뜨린 그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시절 박지성(4골)이 지닌 한국인 통산 최다골 기록을 넘어섰다. 지난 시즌 EPL에서도 무려 14골을 넣어 박지성(5골) 기성용(8골)이 연달아 쓴 아시아인 EPL 한 시즌 최다득점 기록을 깨뜨린 그는 유럽 무대에서도 진가를 발휘하며 새 역사를 쓰고 있다.
kyi0486@sportsseoul.com

추천

3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