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버전스 아트전 '미켈란젤로', '헬로아티스트' 문화가있는 날 반값할인
    • 입력2016-08-30 18:17
    • 수정2016-08-30 18:1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 컨버전스아트 전시 ‘미켈란젤로전’과 ‘헬로아티스트전’이 8월 마지막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 할인행사를 연다.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과 한강반포지구 솔빛섬에서 각각 인기리에 열리고 있는‘미켈란젤로전’과 ‘헬로아티스트전’은 대형 스크린으로 화가들의 명작을 감상하는 컨버전스 아트 전시로 본다빈치㈜(대표 김려원)가 기획했다.

‘미켈란젤로전’은 컨버전스아트 ‘천지창조’를 비롯해 시스티나 성당의 돔을 재현한 대규모 작품들로 관람객들의 감탄사를 자아내고 있다.

본다빈치는 8월 31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티켓값을 50% 할인해주는 이벤트를 연다. ‘미켈란젤로전’은 오후 8시까지 연장 운영된다.

인상주의 작가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헬로아티스트전’은 카페와 갤러리가 접목돼 향긋한 차 한잔과 함께 전시를 즐길 수 있다.

예매는 티켓링크(www.ticketlink.co.kr)에서 가능하다.
eggroll@sportsseoul.com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