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신화, 내년 2월 말 컴백...'멤버 회의 끝 최종결정'
    • 입력2014-12-30 08:36
    • 수정2014-12-30 08:3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신화

신화. 제공 | 신컴엔터테인먼트

[스포츠서울]그룹 신화가 내년 2월 전격 컴백한다.

최근 극비리에 정규 12집 앨범의 자켓 촬영을 진행하며 컴백 임박을 알려온 그룹 신화가 내년 2월 말로 컴백을 최종 확정 지으며 앨범 막바지 작업에 나섰다.

오랜만에 발표하는 정규 12집 앨범을 위해 그 어느 때보다 꼼꼼하고 세심한 준비로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그룹 신화는 지난 달 멤버들의 회의를 통해 내년 2월로 잠정적인 컴백 시기를 정한 뒤, 완성도 높은 앨범을 선보이기 위해 계속해서 새 앨범의 컴백 시기에 대한 의견을 조율해왔다.

이에 팬들에게 보다 완벽한 모습을 기하기 위하여 자세한 컴백일정에 관해 오랜 시간 지속적인 논의를 이어온 멤버들은 최종 회의 끝에 내년 2월 말로 컴백을 최종 확정 지었다.

지난 2013년 정규 11집 앨범 ‘The Classic’ 이후 약 1년 9개월 만에 컴백을 앞둔 그룹 신화는 오랜만에 발표하는 정규 앨범인 만큼 내년 데뷔 17년차를 맞이하는 그룹답게 신화만이 선보일 수 있는 무대와 카리스마로 컴백을 예고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그 동안 ‘Venus’, ‘This Love’ 등 타이틀 곡을 통해 파워풀하면서도 강렬한 퍼포먼스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왔던 그룹 신화는 이번 정규 12집 타이틀 곡 역시 자신들만의 매력을 담아낼 수 있는 곡을 위해 결정에 신중을 기하고 있어 신화만의 유일무이한 매력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신컴엔터테인먼트는 “그룹 신화가 컴백 일정과 관련하여 오랜 기간 이어진 멤버들의 논의 끝에 내년 2월 말로 컴백을 최종 확정 지었다. 예정된 컴백일정에서 다소 늦춰진 만큼 이번 앨범에 대한 멤버들의 열정과 음악적 욕심이 굉장히 남다르며 그만큼 한층 완성도 높은 앨범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다. 또한 내년에는 12집 앨범 활동은 물론 콘서트 등을 통한 활발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니 곧 컴백을 앞둔 그룹 신화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그룹 신화는 내년 2월 말, 약 1년 9개월 만에 정규 12집 앨범으로 컴백한다.
이지석기자 monami153@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