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 장보리' 성혁, 데뷔 후 첫 신인상 수상
    • 입력2014-11-28 21:09
    • 수정2014-11-28 21:0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FNC_성혁 (1)

성혁 제공|FNC 엔터테인먼트

[스포츠서울]배우 성혁이 데뷔 후 첫 신인상을 수상했다.

성혁은 28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제22회 대한민국문화연예대상에서 드라마 부문 신인상을 수상했다. 성혁은 40.4%라는 최고의 시청률을 경신하며 종영한 MBC 주말드라마 ‘왔다 장보리’에서 악역 연민정을 잡는 유일한 인물 문지상으로 출연해 ‘갓지상’ ‘탄산남’ ‘왔다 문지상’ 등 수많은 수식어를 얻으며 큰 사랑을 받았다.

기나긴 무명 생활의 내공을 바탕으로 스타덤에 오른 성혁은 드라마는 물론 예능과 CF까지 완벽 접수하며 ‘시청률 보증수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성혁이 완벽을 추구하는 스타 쉐프 이지건 역으로 첫 주연을 맡은 KBS1 일일 드라마 ‘당신만이 내사랑’은 첫 방송부터 20%대의 높은 시청률을 보이며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또한, KBS2 예능 프로그램 ‘우리동네 예체능’의 고정 멤버로 출연해 드라마 속 냉철한 이미지와는 다른 털털한 모습으로 사랑 받고 있으며 KBS2 퀴즈 프로그램 ‘1대 100’에서 우승하며 상금 전액을 기부하겠다고 밝혀 화제를 모은바 있다.

FNC_배우 성혁
배우 성혁. 제공 | FNC 엔터테인먼트

성혁은 드라마 ‘당신만이 내사랑’ 촬영 일정으로 인해 이 날 시상식에는 참여하지 못했으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데뷔 후 첫 신인상이라 의미가 남다르다. 의미 있는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더 겸손한 모습으로 진정성 있는 연기를 보여 드리기 위해 묵묵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성혁이 출연하는 ‘당신만이 내 사랑’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25분에 방송된다.



홍승한기자 hongsfilm@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