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시대의 멘토' 알랭 드 보통(Alain de Botton), '한국에서 강연한다'
    • 입력2014-11-03 06:54
    • 수정2014-11-03 06:5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 ‘불안’, ‘여행의 기술’ 등의 저서로 유명한 스위스 태생의 작가이자 철학자 알랭 드 보통(Alain de Botton)이 ‘그랜드 마스터 클래스(이하 GMC) 2015’ 무대에 선다.

행사를 주관하는 마이크임팩트(대표 한동헌)는 오는 1월 16일부터 2일 간 열리는 ‘GMC 2015’의 화려한 1차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번 라인업에는 작가 겸 철학자 ‘알랭 드 보통’, 철학자 ‘강신주’, 교수 겸 비평가 ‘진중권’, 작가 ‘김난도’, 로봇 과학자 ‘데니스 홍’, 문학평론가 ‘고미숙’, 작가 ‘조한혜정’이 공개되었다.

티저페이지 (1)


‘그랜드 마스터 클래스’ 는 국내외 명성 있는 석학 및 지식인들과 함께 지식과 영감을 공유하는 대한민국 지식 컨퍼런스다.

지난 3월, ‘세계최고의 석학 10명이 답하는 위대한 질문’이라는 주제로 ‘탈 벤 샤하르’, ‘최재천’, ‘박원순’, ‘박웅현’ 등이 강연하여 뜨거운 호응을 받은 데에 이어 2015년 GMC는 “생각수업” 이라는 주제 아래, 멈추어있던 생각과 상상력을 일깨워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인류의 본질적인 질문들을 다루는 시간으로 마련되었다.

‘GMC 2015’ 는 2015년 1월 16일, 17일 양 일간 광운대 동해문화예술관에서 열 릴 예정이며 현재 ‘인터파크’, ‘마이크임팩트 스쿨’을 통해 얼리버드 티켓 구매가 가능하다.
[문의 : 02-722-9317]
이주상기자.rainbow@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