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경, 유튜브 연수익 1억 5천만원 기부 "어린이들에게 도움이 되길"(걍밍경)
    • 입력2022-12-05 06:46
    • 수정2022-12-05 14:3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 그룹 다비치 강민경이 1억 5000만 원을 기부했다.

4일 ‘걍밍경’에는 ‘연말이니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강민경은 “벌써 12월이다. 한 해가 다갔다. 저한테는 보통의 한 해는 아니었던 것 같다”며 지나간 2022년을 돌아봤다.

최근 100만 구독자를 달성한 강민경은 “100만 구독자도 달성하는 쾌거를 이뤘다. 여러분 덕분이다. 올해만큼 열심히 일한적이 있었나. 돌이켜보면 없더라. 방방곡곡 노래를 부르러 다녔고 아비에무어도 운영해야 하고 유튜브 편집도 하고 기획안도 짜야했다. 정말 숨 가쁘게 달려온 것 같다. 올 한해 정말 후회 없이 살았고 주어진 시간을 아낌없이 쓴 그런 한 해였다”고 되짚었다.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캡처_2022_12_05_06_40_50_869
출처| ‘걍밍경’

그러면서 “예전에는 영상을 한 달에 1개 간헐적으로 올렸는데 코로나가 시작이 되고 공연들이 현저하게 줄면서 유튜버의 본업화가 시작됐다. 못해도 2주에 1개씩은 꼭 영상을 올리려고 노력했는데 올해의 조회수 수익이 기대된다. 얼마 전에 확인했을 때도 멋있는 그런 숫자였다”고 기뻐했다.

확인해 본 유튜브 연수익은 1억 7761만 2402원.

강민경은 “뭔가 좋은 곳에 쓰고자 하는 마음이 커서 연세 세브란스병원 소아 병원에 기부를 하려 한다. 어린아이들, 청소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 너무너무 감사하고 저도 앞으로 계속 보고 싶고 늘 기다려지는 콘텐츠 만들어낼 수 있도록 끊임없이 영갈(영혼 갈아 넣기)하겠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며 “2023년에도 좋은 수익이 나와서 좋은 곳에 쓰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nams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