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지훈(Ju Ji hoon) "박성웅, 비율 좋은데 패션 센스는 왜…" 웃음 ('젠틀맨' 제작보고회) [SS쇼캠]
    • 입력2022-12-01 13:09
    • 수정2022-12-01 13:0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ㅣ윤수경기자] 배우 주지훈이 박성웅 패션에 대해 언급했다.

1일 오전 서울시 성동구 메가박스 성수에서 배우 주지훈, 박성웅, 최성은, 김경원 감독이 참석한 가운데 영화 '젠틀맨'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박성웅은 "사실 몇 년 전에 주지훈이 제 스타일을 바꿔 놓았다"고 운을 뗐다.


이에 주지훈은 "제가 아는 사람 중에 박성웅 형 비율이 너무 좋다. 팔도 길고 생긴 것도 너무 고급스럽게 생겼는데 어느 날 흰색 스냅백, 신발, 흰 바지에 흰색 반팔티를 입고 시사회를 간 사진을 보게 됐다. 누가 봐도 스타일리스트가 해준 게 아니더라 그래서 제가 형은 그냥 슬렉스에 니트 이렇게만 입으라고 이야기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젠틀맨'은 공률 100% 흥신소 사장 지현수(주지훈 역)가 실종된 의뢰인을 찾기 위해 검사 행세를 하며 불법, 합법 따지지 않고 나쁜 놈들을 쫓는 범죄 오락 영화로 오는 12월 28일 개봉한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