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최진실 딸' 최준희, 1년 교제한 남친에 청혼 "빨리 결혼하자"[★SNS]
    • 입력2022-08-10 09:21
    • 수정2022-08-10 09:2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최준희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남자친구와 교제 1주년을 맞아 청혼을 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준희의 남자친구는 10일 자신의 SNS에 최준희에게 받은 케이크 사진을 게재했다.

케이크에는 최준희가 적은 듯한 “제발 우리 빨리 결혼하자. 나랑 결혼하면 육아, 가사노동 다 네가 해야 하고, 개꿀인 쪽은 나지만 사랑은 손익을 따져가며 하는 게 아님”이라는 청혼이 적혀있다.
0003224467_002_20220810084103182
최준희의 남자친구는 “이것은 분명 결혼이 아닌 가사도우미를 구하는 것이니 제가 하겠다. 사랑한다”고 애정을 드러내며 화답했다.

지난 1년간 공개 열애를 이어오고 있는 두 사람의 애정 가득한 ‘럽스타그램’에 네티즌들 역시 “축하한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최준희는 2003년생으로, 최진실과 전 야구선수 고(故) 조성민의 딸이다. 지난 1월 한 출판사와 계약하며 작가 데뷔를 앞두고 있다.

jayee212@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