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윤아, 子 팔 수술 후 근황 "너무 힘든 시간"[★SNS]
    • 입력2022-06-25 16:18
    • 수정2022-06-25 16: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오윤아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배우 오윤아가 아들 민이의 치료 근황을 전했다.

오윤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동안 너무 힘든 시간을 보냈어요. 민이 팔이 부러져서 수술하고 회복 중이에요”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수술이 너무 잘 돼서 감사하고, 민이가 덜 아파해서 감사해요. 그래도 다 감사합니다”라며 의료진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병원에서 팔 수술 후 회복 중인 듯한 오윤아와 아들 민이의 모습이 담겨있다.

한편 오윤아는 지난 2015년 이혼 이후 홀로 아들을 키우고 있다. KBS2 예능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 등에 출연해 일상을 공개하며 많은 응원을 받은 바 있다.

오윤아는 JTBC 새 드라마 ‘날아올라라 나비’로 안방극장에 컴백할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오윤아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