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란도 프레이타스 감독에 대표팀 유니폼 전달[포토]
    • 입력2022-05-17 01:50
    • 수정2022-05-17 01: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대한핸드볼협회는 16일 오전 워커힐호텔에서 남녀 대표팀 새 사령탑 기자회견을 열어 향후 핸드볼 발전을 위한 변화의 방향을 제시했다. 기자회견에서 남자대표팀 홀란도 프레이타스 감독에게 졍형균 경기력향상위원장이 유니폼을 전달하고 있다.

대한핸드볼협회가 지속적으로 침체에 빠져든 대한민국 핸드볼의 구조개선과 경기력 향항을 위해 전격적으로 외국인지도자들 영입해 새출발을 알렸다. 남자대표팀은 포루투갈 출신 홀란도 프레이타스 감독, 여자팀에는 덴마크 출신 킴 라스무센 감독을 최초의 외국인 사령탑으로 영입했다. 2022.05.16.

광장동 | 강영조기자kanjo@sportsseoul.com
홀란도 프레이타스 감독에 대표팀 유니폼 전달[포토]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