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 군악대→보충역 편입 "우울증+공황장애 악화"
    • 입력2022-01-14 13:20
    • 수정2022-01-14 13:2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태민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군 복무 중이던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우울증과 공황장애 증세로 보충역으로 편입됐다.

14일 태민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태민이 14일부로 보충역으로 편입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태민은 이전부터 앓아온 우울증과 공황장애 증세로 군 복무 중에도 지속해서 치료와 상담을 받았다”며 ”최근 증세가 악화해 군 생활과 치료의 병행이 불가능하다는 군의 판단과 조치에 따라 보충역으로 편입됐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태민이 치료에 집중하며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태민은 지난해 5월부터 근무지원단 군악대대에서 복무해왔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태민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