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변진섭 훈남 아들 깜짝 등장.."男 1호 아티스틱스위밍 선수"
    • 입력2021-11-29 07:13
    • 수정2021-11-29 07:1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111282234573688_1_20211128223502411
0004518727_001_20211128234903863
202111282234573688_2_20211128223502426
[스포츠서울|조현정기자]가수 변진섭의 아들 변재준이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깜짝 등장해 아빠와 빼닮은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28일 방송한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와 정석용이 아티스틱 스위밍 선수이자 가수 변진섭의 아들인 변재준을 만나는 모습을 그렸다.

이날 임원희와 정석용의 선생님으로 나선 이는 국내 1호 아티스틱 스위밍 선수 변재준이었고 그는 국제 아티스틱 스위밍 비주얼 챌린지에서 2관왕을 수상한 실력자다.

임원희가 “제가 듣기로 우리나라 대표 선수”라고 말하자 변재준은 “아티스틱 스위밍이다. 원래는 싱크로나이즈 스위밍이었는데 이름이 바뀌었다”면서 “제가 남자 1호 선수”라고 소개했다.

정석용은 “게다가 변진섭 선배님 아들이라고 들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변재준은 “제가 둘째 아들이다. 막내”라고 답했다.

임원희는 “아버지를 닮은 것 같다. 입가, 눈가가 그렇다”며 감탄했고 정석용은 “카세트테이프를 사서 무지하게 듣고 그런 사람이다”라면서 변진섭의 노래를 흥얼거렸다. 이에 임원희가 “누군 모르냐. 저는 ‘로라’라는 노래를 좋아한다”라고 말하자 변재준은 “저도 어렸을 때 ‘로라’를 많이 들었다”고 화답했다.


hjcho@sportsseoul.com

사진 | SBS ‘미운 우리 새끼’ 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