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미의 세포들' 박지현, 몰입도 폭발시킨 로맨스 빌런 활약
    • 입력2021-10-16 14:53
    • 수정2021-10-16 14:5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지현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에서 서새이 역으로 삼각관계의 묘미를 제대로 보여주고 있는 박지현이 마지막까지 몰입도를 높였다.

‘유미의 세포들’ 지난 9회에서는 유미(김고은)에게서 구웅(안보현)을 되찾기 위해 마지막 승부수를 내던진 새이의 이야기가 긴장감 있게 그려졌다. 구웅과 같은 오피스텔로 이사하며 유미-구웅 커플 사이에 시한폭탄을 던진 새이는 두 사람이 싸운 틈을 타 구웅에게 그동안 숨겨온 진심을 고백하고자 했다.

세포 마을 게시판에 적힌 본심도 ‘결혼한다면 구웅’이라고 바뀔 정도로 웅이에 대한 마음이 점차 확고해진 새이였지만, 결정적인 순간 등장한 유미의 철벽 방어는 결국 새이의 오랜 짝사랑에 마침표를 찍게 했다. 이후 구웅과의 허심탄회한 대화에서 더 이상 친구도, 동료도 될 수 없다고 느낀 그는 새로운 직장으로 이직하며 강렬했던 로맨스의 빌런의 활약을 마무리 지었다.

이처럼 박지현은 서새이라는 인물을 입체감 있게 표현하며 마지막까지 긴장감과 몰입도를 선사했다. 매 작품마다 캐릭터 그 자체로 완벽 변신하며 생생한 이입감을 선사하고 있는 배우 박지현. 개성 있고도 섬세한 연기로 ‘연기 맛집’ 행보를 걷고 있는 그의 계속되는 도전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 10회는 오늘(16일) 오전 11시 티빙에서 선공개되며, 밤 10시 50분에 tvN에서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티빙 오리지널 ‘유미의 세포들’ 방송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