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솔로' 영숙X순자, 촬영 중 돌연 오열 …'솔로 나라'에는 무슨 일이?
    • 입력2021-09-22 11:32
    • 수정2021-09-22 11: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나는솔로11회_프리뷰2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 핑크빛 설렘 폭격 로맨스가 더 진해지는 가운데, 슈퍼 데이트권을 위해 출연자들이 오열하는 사태가 발생한다.

22일 오후 10시 30분 방송하는 SBS PLUS와 NQQ의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SOLO’에서는 슈퍼 데이트권을 획득하기 위한 치열한 도전 중 돌연 영숙과 순자가 오열하는 장면이 담긴다.

이날 제작진은 늦은 밤 ‘솔로나라’에 11인 솔로남녀를 모아두고 “내일 슈퍼 데이트를 할 기회를 드리겠다”면서 ‘슈퍼 데이트권’의 발동을 알린다. ‘슈퍼 데이트권’이란 마음에 드는 상대와 하루종일 데이트를 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제공한다.

이에 11인의 솔로남녀는 환하게 달이 뜬 밤, 슈퍼 데이트권 획득을 위한 도전에 나선다. 제작진이 준비한 특별한 게임을 해야 하는데, 본 게임 시작 전 순자는 돌연 “나 안 갈래”라며 눈물을 쏟는다. 영숙 역시, 슈퍼 데이트권을 점지해줄 ‘귀인’을 만난 뒤 갑자기 눈물을 흘리고, 급기야 코가 빨개질 때까지 울어 모두를 놀라게 만든다.

영자도 갑자기 “악!”이라고 비명을 지른 뒤, 그대로 자리에 털썩 주저앉는다. VCR로 이를 지켜보던 3MC 데프콘, 전효성, 이이경은 “무슨 일이냐?”면서 놀란 눈으로 솔로녀들의 상황을 지켜본다. 과연 솔로녀들이 갑자기 울음을 터뜨린 이유가 무엇인지,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슈퍼 데이트권 획득에 성공할지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한편 ‘나는 SOLO’는 1기에 이어 2기에서도 결혼 커플이 탄생하며 ‘진정성 갑(甲) 로맨스 맛집’의 명성을 이어가는 중이다. 재미와 진정성, 설렘까지 다 잡은 ‘나는 SOLO’ 11회는 22일 오후 10시 30분SBS PLUS, NQQ에서 동시 방송된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SBS PLUS, NQQ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