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우정국, 빅웨일 엔터와 전속계약…정만식X지승현과 한솥밥[공식]
    • 입력2021-09-14 08:36
    • 수정2021-09-14 08: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우정국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배우 우정국이 빅웨일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빅웨일엔터테인먼트는 14일 우정국과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알리며 “독보적인 캐릭터 소화력을 바탕으로 다수의 작품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겨온 연기파 배우 우정국과 함께하게 되어 진심으로 기쁘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끊임없이 연기 변신을 이어온 배우인 만큼 앞으로 더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든든히 서포트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연극 무대에서 연기 내공을 쌓은 우정국은 2001년 영화 ‘번지 점프를 하다’를 시작으로 차츰 활동 영역을 넓혀 ‘아라한 장풍대작전’, ‘똥파리’, ‘부당거래’, ‘늑대소년’, ‘신세계’,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 ‘허삼관’, ‘대호’, ‘얼굴없는 보스’, KBS2 ‘뷰티풀 마인드’, SBS ‘이판사판’, MBC ‘검법남녀 시즌2’, KBS2 ‘포레스트’ 등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고 매 작품 존재감을 발산했다.

‘부당거래’에서 연쇄살인범 이동석 역을 맡아 섬뜩한 두 얼굴을 보여주었고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에서는 맹인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호평을 이끌었다. 또한 SBS드라마 ‘이판사판’에서 사회적 약자의 현실을 그려내며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특히 지난해 넷플릭스 ‘스위트홈’에서 5년 차 공시생 강승완 역으로 분한 우정국은 자신의 처지를 비관해 무기력한 모습부터 생존을 위한 간절함과 절박함까지 폭발적인 연기력을 보여주며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한 바. 이에 베테랑 연기자 우정국이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 빅웨일엔터테인먼트를 만나 보여줄 시너지에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eunjae@sportsseoul.com
사진|빅웨일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