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하니' 출연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코로나19 검사 받았다
    • 입력2020-11-25 17:28
    • 수정2020-11-25 17: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이하 보니하니)’에 출연했던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멤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25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방역 당국의 공식적인 검사 요청을 받지는 않았으나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하여 금일 오전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앞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지난 19일 방송된 ‘보니하니’에 출연했다. 그러나 이후 해당 방송에 출연한 출연자가 코로나19 확진자의 1차 접촉자로 분류됐다는 통보를 받아 투모로우바이투게더를 비롯한 모든 스태프들은 자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드라마, 영화 등 각 분야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및 밀접접촉자가 연이어 발생하면서 연예계에도 코로나19 두려움이 엄습하고 있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