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앨리스' 김선아, 故 설리 1주기 맞아 묘소 방문 "외로워 하지마"
    • 입력2020-10-14 11:19
    • 수정2020-10-14 16:0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0002901198_001_20201014100456832
출처 | 김선아 인스타그램
[스포츠서울 도영인기자] 신인배우 김선아가 절친 고(故) 설리의 1주기를 맞아 안타까움 마음을 드러냈다..

김선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설리의 묘소를 방문한 사진을 게재하면서 “잠이 안 왔어. 너 보러 올 생각에. 단 한순간도 하루도 잊고 지낸 적 없어요. 너무 보고 싶어서 만나서 할 얘기가 많았는데 재밌는 얘기들 해주고 싶었는데 울기만 해서 미안해”라고 적었다.

이어 “그래도 내가 정말 많이 사랑하는 거 넌 진짜 모를 수가 없다. 너무 많이 보고 싶고, 그립고 너 딸내미 블린이 아주 잘 지내고 있고 내가 결혼을 해도 남편 손잡고 오고 애들 낳아도 애들 손잡고 오고 살아있는 동안 계속 보러 올 거니깐 외로워하지 말고 있어.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사랑해”라고 덧붙였다.

김선아는 생전 설리와 함께 즐거웠던 한 때를 담은 사진도 함께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김선아는 웹예능 ‘진리상점(2018)’에 설리와 함께 출연했으며, 현재 방송 중인 SBS‘앨리스’에서 가이드팀 팀원 정혜수 역으로 출연 중이다.

한편 설리는 지난해 10월 14일 세상을 떠났다.
doku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