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전통미인 '미스춘향' 들…'진(眞)'은 서울대 신슬기 씨
    • 입력2020-09-11 08:16
    • 수정2020-09-11 08:1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AKR20200910178600055_03_i_P4
‘미스춘향 진’ 신슬기(23.서울.서울대 기악과). 제공|남원시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한국 전통미인을 뽑는 춘향선발대회에서 신슬기(23·서울·서울대 기악과) 씨가 ‘미스춘향 진’을 차지했다.

제 90회 춘향제 행사의 하나로 10일 전북 남원시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춘향선발대회에서 최고점을 받은 신슬기 씨는 수상 소감에서 “아낌없이 지원해준 부모님께 감사하며, 큰 수해를 입은 남원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미스춘향 선은 김태은(22·서울·한양대 무용학과), 미는 김현지(22·경기 용인·국민대 도자공예학과), 정은 이채은(24·서울·이화여대 한국음악과 졸), 숙은 신지연(24·캐나다·토론토대 뉴로사이언스학과), 현은 임예랑(24·부산·부산가톨릭대 간호학과 졸)씨에게 돌아갔다.

춘향 미 김현지 씨는 인기투표를 통해 인터넷스타상도 받았다.

AKR20200910178600055_01_i_P4
제90회 미스춘향 선발대회 입상자들. 제공|남원시

올해 대회는 코로나19 방지를 위해 예년과 달리 사전 합숙을 취소하고 본 대회도 관객 없이 진행했다.

전국춘향선발대회는 전라북도 남원시에서 춘향의 얼과 정신을 선양하기 위해 한국방송(KBS)이 주관하여 치르는 전국 미인 선발대회로 배우 최란(1979년), 박지영(1988년), 오정해(1992년), 윤손하(1994년) 등 스타급 연예인들을 배출했다.

eunja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