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사와 부적절한 관계 후 입사?" 기안84 '복학왕' 여혐 논란…靑 청원·'나혼산' 하차 요구
    • 입력2020-08-13 09:19
    • 수정2020-08-13 16: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020-08-13 08;59;41
웹툰작가 기안84. 출처|기안84 개인 SNS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 웹툰작가 기안84(36·본명 김희민)가 연재 중인 ‘복학왕’ 내용을 놓고 여성 혐오(여혐)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최근 공개된 회차에서 여자 주인공이 상사와 성관계 후 인턴에서 정사원이 된 듯한 내용이 담기면서 여론의 집중포화를 맞고 있다. 과거에도 기안 84의 웹툰이 자주 여혐 논란에 휘말린 터라 성난 여론은 다른 방향으로 다시 튀어나가고 있다.

12일에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복학왕’ 웹툰 연재 중지를 요청하는 청원이 올라왔고, 관련 청원은 13일 오전 8시 기준 참여자 수는 4만6000명을 기록했다. 그가 출연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 산다’ 시청자 게시판에도 기안84의 하차를 요구하는 글이 빗발치고 있다.

문제의 발단이 된 것은 지난 11일 공개한 기안84의 수요웹툰 ‘복학왕’ 304화 에피소드 ‘광어인간’이다.

이날 에피소드에서는 여자 주인공 봉지은이 우기명이 다니는 기안그룹에 인턴으로 들어가 정직원으로 채용되는 장면이 담겼다.

하지만 해당 내용에서 봉지은은 “열심히 한다고 되는 게 아니다. 학벌, 스펙, 노력, 그런 레벨의 것이 아닌”이라면서 회식 자리에서 조개를 배 위에 얹고 깨부순다.

이를 본 노총각 팀장은 감탄하면서 봉지은을 정직원으로 채용한다. 웹툰 말미에서 팀장과 봉지은은 연인 관계로 그려진다.

팀장이 “(회식자리에서) 뭐 어떻게 하다가 그렇게 됐다”고 말하자 우기명은 “잤어요?”라고 되묻는다.

그림1
웹툰 ‘복학왕’의 문제가 된 장면(왼쪽)과 그 수정본. 출처|네이버 웹툰

관련 내용이 공개된 뒤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해당 내용이 여자 주인공 봉지은이 상사와 성관계 후 정직원으로 채용됐다는 내용을 암시한다며 여성 비하 내용이라는 비난이 빗발 쳤다.

이에 네이버 웹툰 측이 공식사과 후 해당 내용을 수정했지만 그를 향한 비난은 거세지고 있다.

현재 봉지은이 배 위의 조개를 깨는 문제 장면은 대게를 깨는 것으로 바뀌었고, 자세도 의자에 누운 상태에서 벽돌로 테이블 위 대게를 내려치는 것으로 변경됐다.

한편 네이버 웹툰 측은 관련 논란에 대해 “작품으로 인해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 작가님이 수정해주신 원고로 수정 반영했다”면서 “향후 작품에서 다뤄지는 다양한 사안들에 대해 작가님과 함께 더욱 주의하겠다”고 밝혔다.
eunja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