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히터' 최지만, 우타석서 적시타…3출루로 활약
    • 입력2020-08-11 13:32
    • 수정2020-08-11 13: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Yankees Rays Baseball
탬파베이 최지만. 세인트피터스버그(미국) | AP연합뉴스
[스포츠서울 이지은기자] 올 시즌 스위치 히터로 나선 최지만(29·탬파베이)가 우타석에서도 적시타를 터뜨리며 3출루로 활약했다.

최지만은 11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과의 원정 경기에 4번타자 및 1루수로 선발 출전, 3타수 1안타 1타점 2삼진 2볼넷으로 활약했다.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타율을 0.211에서 0.220 으로 올렸다.

보스턴 우완 선발인 라이언 브레이저를 상대로는 원래대로 왼손 타자 역할을 했다. 첫 타석이었던 1회 초 풀카운트 승부끝에 7구째 볼을 골라내 첫 타석부터 출루했고, 3회 오른손 불펜 콜튼 브루어를 상대로도 볼넷을 골라냈다. 일찌감치 멀티 출루에 성공했다.

우타자로 변신한 네번째 타석에서 안타가 나왔다. 6회 2사 1,2루 기회에서 좌완 제프리 스프링스를 상대로 우타석에 들어서 2B-1S 볼카운트에 4구째 바깥쪽 체인지업을 밀어쳐 우익 선상으로 떨어지는 적시타를 때려내 선행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시즌 두 번짜 우타석 안타로 타점 7개째를 수확했다.

한편 탬파베이는 8-7로 승리했다. 5-5 동점으로 맞선 7회 케빈 키어마이어의 결승 2타점 적시 2루타가 터졌다. 3연승을 달린 탬파베이는 시즌 9승8패를 기록했다.

number23tog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