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안토니오 반데라스, 코로나19 양성 판정…"빨리 회복할 것"
    • 입력2020-08-11 08:18
    • 수정2020-08-11 08:1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안토니오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할리우드 배우 안토니오 반데라스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안토니오 반데라스는 10일(현지시간) 자신의 SNS를 통해 “10일인 오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뒤 격리된 상황에서 60번째 생일을 축하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나는 비교적 건강하다. 평소보다 조금 더 피곤하다. 의료 지침에 따라 가능한 한 빨리 회복할 것이라 확신한다”라며 자신의 어릴적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나는 이 격리를 읽고 쓰고 쉬고, 내가 완전한 열정으로 도달한 나의 60번째 해에 의미를 부여하기 위한 계획을 세우는 데에 이용할 것이다. 모두에게 큰 포옹을”이라고 덧붙였다.

안토니오 반데라스는 1982년 스페인 거장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의 ‘정열의 미로’로 데뷔했다. 올 초 페드로 알모도바르 감독의 ‘페인 앤 글로리’로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주연상 후보에 오른 바 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안토니오 반데라스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