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토트넘 레전드 선정 '올해의 선수' 영예…5관왕 달성
    • 입력2020-08-06 08:27
    • 수정2020-08-06 08:2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손흥민
토트넘 선정하는 시상식에서 4관왕을 차지한 손흥민. 출처 | 토트넘 SNS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손흥민(28)이 토트넘 전설들이 뽑은 2019~2020시즌 팀 내 최고의 선수로 등극했다.

토트넘은 6일(한국시간) “손흥민이 레전드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로 뽑혀 또 하나의 상을 추가했다”고 발표했다. 올시즌을 결산하는 자체 시상식에서 4개의 상(올해의 선수ㆍ토트넘 올해의 골ㆍ토트넘 주니어 팬들이 뽑은 올해의 선수ㆍ공식 서포터스가 뽑은 올해의 선수상)을 모두 받은 손흥민은 팀의 레전드들로부터도 인정받았다.

손흥민은 올시즌 부침도 있었지만 자신의 역할을 다했다.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 공격포인트(21개·11골 10도움), 공식 경기 최다 공격포인트(30개·18골 12도움) 기록을 새로 썼다.

1980년대 UEFA컵, 잉글랜드 FA컵 우승 멤버인 그레이엄 로버츠는 “올시즌 내내 손흥민이 보여준 꾸준함은 눈에 띄었다. 해리 케인의 장기 결장 속에 손흥민은 확실히 성장했다”면서 “그가 올시즌 토트넘의 최고의 선수라고 생각했고, 충분히 그럴 자격이 있다”고 강조했다.

beom2@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