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실검' 서예지, 비현실적 '개미허리'···"오장육부가 다 있나?"
    • 입력2020-07-06 08:54
    • 수정2020-07-06 08: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서예지
배우 서예지가 5일 방송된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허리 라인이 돋보이는 의상을 입어 화제를 모았다. 출처|tvN

[스포츠서울 남서영 인턴기자]배우 서예지가 ‘개미 허리’를 뽐냈다.

서예지가 5일 방송된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에서 허리 라인이 돋보이는 의상을 입어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고문영(서예지 역)는 문강태(김수현 역)를 만나기위해 그가 일하는 병원으로 찾아갔다.

핑크색 투피스를 입고 등장한 서예지는 비현실적인 허리라인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서예지2
서예지1

방송 이후 한 포털 사이트에는 ‘서예지 허리’라는 검색어가 오르내리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저 안에 오장육부가 다 들어있다고?”라며 놀라워했다.

서예지는 키 169㎝, 42㎏로 비현실적인 몸매를 가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서예지의 몸매가 화제가 되자 과거 한 연예 매체 인터뷰도 주목을 받고 있다.

당시 한 연애 매체에서 몸매관리 비법을 묻는 질문에 서예지는 “정말 거짓말 안 하고 난 굶지도 다이어트 하지도 않는다”며 “외갓집 식구들이 모두 키가 크고 말랐다. 아마도 집안 내력인 듯싶다”라며 몸매 비결을 밝혔다.

또 서예지는 “사실 내가 가장 원하는 건, 운동을 열심히 해서 예쁜 몸을 만드는 것”며 “나는 마르기만 했지 예쁜 몸매는 아니다. 탄탄한 몸매를 만들고 싶다”라며 자신의 워너비 몸매를 밝히기도 했다.

한편 서예지는 2013년 tvN 드라마 ‘감자별’로 데뷔해 매력적인 마스크와 연기력으로 대중들에게 자신의 존재감을 알렸다.

2017년 OCN 드라마 ‘구해줘’에서 임상미 역을 맡으면서 본격적인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nams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9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