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X윤현민X서지훈, 메인포스터 공개…삼각 로맨스 예고
    • 입력2020-06-29 08:58
    • 수정2020-06-29 08:5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그놈이 그놈이다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KBS2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가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의 예측불허 직진 로맨스가 돋보이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7월 6일 첫 방송되는 ‘그놈이 그놈이다’는 세 번에 걸친 전생의 ‘그놈’ 때문에 비혼 주의자가 되어버린 철벽녀의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은 각각 서현주, 황지우, 박도겸으로 분한다. 능력 있는 웹툰 기획팀장이자 비혼주의자인 현주와 선우제약 대표이사이자 차가움과 따뜻함을 동시에 가진 완벽주의자 지우, 그리고 풋풋하고 싱그러운 매력을 지닌 스타 웹툰 작가 도겸이 세 번의 생을 지나 현생까지 이어지는 독특한 인연으로 색다른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29일 공개된 포스터에는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고 있는 황정음(서현주 역), 윤현민(황지우 역), 서지훈(박도겸 역)의 모습이 담겨 그들이 그려낼 예측불허 로맨스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먼저 서현주를 연기하는 황정음의 매력적인 모습이 눈길을 끈다. 어깨를 드러낸 정열적인 레드 드레스를 입고 양손을 허리에 걸친 자신감 넘치는 포즈는 두 남자의 애정공세에도 흔들림 없는 당당한 비혼주의자 서현주를 보여준다.

여기에 황정음에게 빨간색 하트 풍선으로 마음을 전하는 듯한 윤현민과 서지훈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두 사람은 비주얼도 성격도 상반된 황지우와 박도겸으로 변신, 그들이 연기할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또한 ‘나를 사랑할 때 평생의 로맨스가 시작된다’는 문구는 서현주의 굳건한 비혼을 다시 한번 강조, 그녀의 철벽이 쉽게 무너지지 않을 것을 암시한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오는 7월 6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아이윌미디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