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래머 모델' 최소미, 비키니 입고 몸매 자랑 삼매경
    • 입력2020-03-28 06:00
    • 수정2020-03-28 06: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모델 최소미가 비키니 자태를 자랑했다.


최소미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금요일이 매거진 촬영인데 이 몸은 없음 술의 여파가 크다.. 일단 자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최소미는 핑크빛 미니 비키니를 입고 거울 앞에서 촬영을 하고 있다. 몸매가 강조되는 다양한 포즈를 취하면서 섹시한 매력을 어필했다.


전신 사진에서는 잘록한 허리와 늘씬한 각선미가 돋보였다. 청순하면서도 섹시한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110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인플루어서 겸 모델 최소미는 개인 쇼핑몰을 운영 중이다. 지난해 가슴 성형 수술 의혹을 받자, 의사 소견이 첨부된 엑스레이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최소미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