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탑도 1억원 통큰 기부, "코로나19 의료진께 도움되고파"
    • 입력2020-03-03 13:32
    • 수정2020-03-03 13:3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빅뱅 탑
빅뱅 탑. 출처|YG엔터테인먼트

[스포츠서울 박효실기자] 그룹 빅뱅 탑이 연예계에 연일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 19 기부 릴레이에 함께 했다.

3일 전국재해구호협회 희망브리지에 따르면 빅뱅 탑은 이날 오전 본명 최승현으로 성금 1억원을 기부했다.

탑의 기부금은 대구·경북 지역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환자 치료에 힘쓰고 있는 의료진의 방역물품 구입에 사용될 예정이다.

협회 측은 “최승현씨는 성금을 기탁하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어려움 속에서 헌신하고 계신 의료진 여러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는 마음을 전했다”고 밝혔다.

한편 최승현을 비롯해 지드래곤, 태양, 대성 등이 모두 제대한 빅뱅은 오는 4월 미국에서 열리는 ‘코첼라 밸리 뮤직&아츠 페스티벌’(Coachella Valley Music & Arts Festival)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gag1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