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통장 7만개 몰린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1순위 평균 78.36:1
    • 입력2019-12-20 10:15
    • 수정2019-12-20 10:1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집객사진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이 분양한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아파트가 청약 1순위에서 역대 수원 최다 접수 건수를 기록하며 전 가구 마감됐다. 제공 | 현대건설

[스포츠서울 김윤경 기자]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이 분양한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아파트가 청약 1순위에서 역대 수원 최다 접수 건수를 기록하며 전 가구 마감됐다.

20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19일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아파트의 1순위 청약접수를 받은 결과 총 951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7만4519명이 몰려 평균 78.3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는 2009년 ‘래미안광교’가 기록한 역대 최고 청약자 수(3만3600명)를 두 배 이상 훌쩍 뛰어 넘는 수치다.

청약 경쟁은 전용면적 98㎡가 가장 치열했다. 4가구 모집에 3832명이 몰려 952.00대 1을 기록했다. 타입 별로는 △39㎡ 15.00대 1 △43㎡ 6.60대 1 △49㎡ 37.99대 1 △59㎡A 83.77대 1 △59㎡B 55.24대 1 △74㎡ 64.44대 1 △84㎡ 152.67대 1 등이다.

당첨자 발표는 27일이며, 2020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정당계약이 진행된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메인투시도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메인 투시도. 제공 | 현대건설

분양관계자는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이 팔달 재개발 첫 분양단지로 많은 관심을 받아 왔으며, 입지도 가장 뛰어나다고 평가 받고 있어 우수한 청약 성적을 거둔 것으로 보인다” 며 “특히 팔달구가 청약조정대상지역이지만 비청약과열지역에 속하기 때문에 청약조건이 까다롭지 않은 점이 주효했던 것 같다”말했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은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이 컨소시엄을 맺어 수원시 팔달구 교통 팔달6구역을 재개발하는 아파트다. 지하 3층~지상 15층 33개 동 2586가구다. 견본주택은 수원시 팔달구 교동 163-17에 있으며, 입주는 2022년 8월 예정이다.

socool@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