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주말 3일간 5만명 몰려
    • 입력2019-12-16 09:23
    • 수정2019-12-16 10: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집객사진 (2)
지난 13일 문을 연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견본주택에는 대규모 인파가 몰리며 견본주택 내·외부 할 것 없이 많은 사람들로 북적였다. 제공 | 현대건설

[스포츠서울 김윤경 기자] 비청약과열지역으로 1순위 청약제한 없고, 전매제한 6개월로 짧은 수원시 분양 단지에 주말동안 5만여명이 모였다. 지난 13일 문을 연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견본주택에는 대규모 인파가 몰리며 견본주택 내·외부 할 것 없이 많은 사람들로 북적였다.

16일 현대건설은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견본주택에 오픈 3일간 5만여명의 방문객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오픈 첫날에만 1만6000여명이 몰렸고, 주말에는 더 많은 인파가 몰리며 일대가 마비될 정도였다. 견본주택 입장에만 2시간 이상 시간이 소요됐으며, 내부에도 유니트 관람과 청약 상담을 받기 위한 대기 줄이 끝없이 이어졌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은 현대건설과 대우건설이 컨소시엄을 맺어 수원시 팔달구 교동 155-41 일대(팔달6구역 주택재개발)에 공급하는 대단지 아파트다. 지하 3층~지상 15층 33개 동 2586가구로 조성되며, 이 가운데 조합원분을 제외한 전용면적 39~98㎡ 1550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39㎡ 38가구 △43㎡ 189가구 △49㎡ 118가구 △59㎡A 91가구 △59㎡B 419가구 △74㎡ 231가구 △84㎡ 460가구 △98㎡ 4가구 등이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집객사진 (1)
지난 13일 문을 연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 견본주택에는 대규모 인파가 몰리며 견본주택 내·외부 할 것 없이 많은 사람들로 북적였다. 제공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푸르지오 수원은 경기 남부 교통 허브로 불리는 수원역과도 가깝고, 대규모 편의시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입주민들을 위한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되며, 1군 브랜드에 걸맞은 시설을 갖췄다.

분양 관계자는 “예상했던 것보다 많은 인파가 몰려 최근 이어지고 있는 수원 부동산 열기를 몸소 체험했다” 며 “부적격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청약자격 위주의 상담이 이뤄졌고, 향후에도 수요자들이 불편함 없이 원활한 분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청약일정은 18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9일 1순위, 20일 2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단지가 위치한 팔달구는 조정대상지역이지만 비청약과열지역에 속하기 때문에 1순위 청약자격 제한이 없고 재당첨 제한도 없다. 당첨자는 27일 발표될 예정이며, 2020년 1월 7일부터 10일까지 정당 계약을 진행한다. 견본주택은 사업지(수원시 팔달구 교동 163-17번지)에 위치한다. 입주는 2022년 8월 예정이다.

socool@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